UN공원에서 중공의 인권박해중지를 외치는 뉴욕華人(중국인)

 

 

뉴욕차이나타운에서 시가행진을 보다. 세계많은 나라에서 온 파룬궁수련생이펼치는 행진

 

 

행렬이 워낙 길고 행사가 다양하여 시민들이 구경하는 사람이 엄청많다.

특히 용춤놀이를 보려는...

 

묵은 호텔상공

뉴욕시는 山이 없기 때문에 숲을 많이 조성하였고 자연의 江도 군데군데 흐른다.

 

묵은 호텔 레지던스 INN- 매리어트계열

미국은 아직도 110V전압을 사용한다. 얼마나 절약정신이 강한지 콘센트도 on,off를

 만들어 꽂을때는 on을 켜야 전기가 통한다.

끌때는 중앙부의 아래쪽 버튼을 누르면 off된다.

물론 on한 상태라도 드라이기를 꽂았을때 줄끝 플러그 꽂는 부분에 있는

빨간스위치를 on해야 전기가 통한다. 

우리가 컴퓨터에서 무슨 작업을 하면 꼭 두번씩 묻는과정을 거치듯이...

그러고도 다시 드라이기 스위치를 켜야 한다.

말하자면 세번의 스위치를 눌러야 작동된다는 말이다.

이는 절약정신이 몸에 배어야 할수있는 일이다.

플러그 구멍도 왼쪽이 좀 크다. 안전을 위해 배려한 것이다.

 

 

 

 

시내 구경하면서 폰카로 찍은 것이다.

 

 

 

 

 

 

 

 

곳곳마다 숲이고 잔디이고 공원이고 강이다. 산을 그리워하는 이들의 마음을 알수있을듯

 

 

 

 

 

뉴욕시내를 횡보하는 동양인, 슬리퍼에다 한쪽발을 걷어붙인 걸보면 

아마 대만사람같지는 않고 후진국인 중공같은 나라에서 온 사람인듯

뉴욕시내 센트럴 파크 부근에 있는 링컨센타내의 그 유명한 데이비드 코흐극장;               

   세계최고중의 최고라야 이곳에서 공연을 할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   

예술인들이 이곳에서 공연 한번 해보는 것이 평생 소원하는 곳이기도.

봄에 우리나라에 와서 공연한적이 있는 뉴욕션윈예술단의 션윈공연이

이 극장에서 해마다 공연된다고 하는데 금년에는 앵콜공연까지 가졌다고 한다.

이 극장은 본관 맞은 편에 있다. 북쪽 중앙에 분수가있다. 보이는 것이 데이빗코흐극장

링컨센터 경내에 있는 세계최고의 음대라는 쥴리어드 음대(The Juilliard School )인데

 유럽갔을때 만난 성악가는 오스트리아 비엔나음대가 역사도 깊고 쥴리어드를 능가하는

더 훌륭한 학교라고...

여기서 부터는 환승하기위해 잠깐내린 일본나리따공항 내부

 

 

 

공항내에 옷을 갈아입을수 있는 탈의실이 있어 느낌이 아주 좋았다. 물론 아기기저귀 가는 곳도 당연히 있따.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남 의령을 가다  (0) 2015.06.22
타이베이 동물원  (0) 2014.03.20
뉴욕에서 본 것들  (0) 2013.06.11
중국의 野 미녀들  (0) 2013.04.21
얄궂은 포즈  (0) 2013.04.21
헤이리 예술촌  (0) 2013.03.13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타이베이 동물원  (0) 2014.03.20
뉴욕에서 본 것들  (0) 2013.06.11
중국의 野 미녀들  (0) 2013.04.21
얄궂은 포즈  (0) 2013.04.21
헤이리 예술촌  (0) 2013.03.13
남해를 돌아  (0) 2013.03.10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뉴욕에서 본 것들  (0) 2013.06.11
중국의 野 미녀들  (0) 2013.04.21
얄궂은 포즈  (0) 2013.04.21
헤이리 예술촌  (0) 2013.03.13
남해를 돌아  (0) 2013.03.10
기이한 장면들  (0) 2012.09.18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국의 野 미녀들  (0) 2013.04.21
얄궂은 포즈  (0) 2013.04.21
헤이리 예술촌  (0) 2013.03.13
남해를 돌아  (0) 2013.03.10
기이한 장면들  (0) 2012.09.18
충주국제무술대회 태권도시범  (0) 2012.09.15

시간날때 바닷가로 나가보는 것이 바다를 못보고 육지에 사는 사람에게는 즐거운 일입니다.  남해 그냥 한바퀴 빙돌고 왔습니다.


물새가 밖에 나와 햇볕을 쬡니다. 육지에서는 보기드문 새라 눈길이 갑니다.


아직 봄은 좀있어야 되겠지만 물위에는 철새들이 놉니다.


오래된 배는 늙은 노인이나 마찬가지로 버림을 받아 바닷가에 아무 쓸모짝없이 물에서 건져져 싹아질날만 기다립니다. 그러나 노인은 우리를 있게 한 분이니 존경해야 합니다.


바닷가 폐선장에는 온갖 못쓰게된 배들로 가득합니다. 버림받기 전에 열심히 사는 길밖에는 없을듯...


시멘트집에 나무덩쿨이 달라붙어 자랍니다. 여름에는 더위를 식히는데 한몫할 듯...


그 흔한 바닷물을 두고 바닷가로 나와서 물을 먹는 갈매기는 무슨 연유인지!

앙상한 가지는 가지대로 아름답게 느껴지고 잎이 가지를 덮어도 덮힌대로 아름답고....

 

봄이 다 와가는지 야생화들이 양달에서 꽃을 피웁니다.


동백꽃은 필려면 같이 피던지 왜 혼자만 피어있는건지!!!!


날씨가 바람불어 쌀쌀할때는 끌어안고 있는게 아무래도 따뜻하겟지요.

조개잡는 할매, 그렇게나 잡아대도 잡을게 계속있으니 참 신기합니다.


일몰은 꾸물거리다가는 순간적으로 놓치기 쉽습니다. 세월과 형제간인 태양이란 것도 찍도록 기다려 주지 않습니다.

대신 낮에 뜬 달을 찍어도 보고...........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얄궂은 포즈  (0) 2013.04.21
헤이리 예술촌  (0) 2013.03.13
남해를 돌아  (0) 2013.03.10
기이한 장면들  (0) 2012.09.18
충주국제무술대회 태권도시범  (0) 2012.09.15
눈에 띄는 사진 몇장  (0) 2012.07.06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헤이리 예술촌  (0) 2013.03.13
남해를 돌아  (0) 2013.03.10
기이한 장면들  (0) 2012.09.18
충주국제무술대회 태권도시범  (0) 2012.09.15
눈에 띄는 사진 몇장  (0) 2012.07.06
인사동거리  (0) 2012.06.29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남해를 돌아  (0) 2013.03.10
기이한 장면들  (0) 2012.09.18
충주국제무술대회 태권도시범  (0) 2012.09.15
눈에 띄는 사진 몇장  (0) 2012.07.06
인사동거리  (0) 2012.06.29
춘천박물관  (0) 2012.06.26

중국여행가 병장(饼酱)씨가 2012년 6월 북한 여행중 찍은 사진인데 제목이

"조선 평양의 어깨에 총을 맨 중학생"


병장씨가붙인 제목은 "조선여행기간중 본 유일한 뚱보남자"


사진의 제목이 "동물의 세계도 인간처럼 혼란해지다"

"지구온난화 창의적 공익광고집"에서 발췌


제목 "태풍이 지나간 하늘" - 6.17 낙계교아래에서 호문휘촬영

6月17日,洛溪桥底。作者 胡文辉

제목 "멀리서 일식장면을 구경하는 남자아이"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이한 장면들  (0) 2012.09.18
충주국제무술대회 태권도시범  (0) 2012.09.15
눈에 띄는 사진 몇장  (0) 2012.07.06
인사동거리  (0) 2012.06.29
춘천박물관  (0) 2012.06.26
음성품바축제  (0) 2012.06.03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충주국제무술대회 태권도시범  (0) 2012.09.15
눈에 띄는 사진 몇장  (0) 2012.07.06
인사동거리  (0) 2012.06.29
춘천박물관  (0) 2012.06.26
음성품바축제  (0) 2012.06.03
달성보  (0) 2012.06.03

전쟁의 달을 맞아 6.25전쟁 기록물을 전시하고 있었습니다.












선사시대 유물관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눈에 띄는 사진 몇장  (0) 2012.07.06
인사동거리  (0) 2012.06.29
춘천박물관  (0) 2012.06.26
음성품바축제  (0) 2012.06.03
달성보  (0) 2012.06.03
통영 동피랑벽화마을  (0) 2012.05.02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사동거리  (0) 2012.06.29
춘천박물관  (0) 2012.06.26
음성품바축제  (0) 2012.06.03
달성보  (0) 2012.06.03
통영 동피랑벽화마을  (0) 2012.05.02
횡성 회다지 축제  (0) 2012.04.15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춘천박물관  (0) 2012.06.26
음성품바축제  (0) 2012.06.03
달성보  (0) 2012.06.03
통영 동피랑벽화마을  (0) 2012.05.02
횡성 회다지 축제  (0) 2012.04.15
카메라의 디지털 필터로 찍은 사진  (0) 2012.04.03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음성품바축제  (0) 2012.06.03
달성보  (0) 2012.06.03
통영 동피랑벽화마을  (0) 2012.05.02
횡성 회다지 축제  (0) 2012.04.15
카메라의 디지털 필터로 찍은 사진  (0) 2012.04.03
정선군 고한리 만항재를 지나며  (0) 2012.03.28

강원도횡성의 회다지 축제(4월14,15일 이틀간)는 여러해째 하고 있다는데 첨 갔는데

사진 찍으러 온 사람이 거의 없었습니다.

사람이 죽은후 장사지내는 것을 가지고 축제를 하니 사람들이 흥취가 없는 것 아닌가 그런생각이 듭니다.

회다지란 석회를 다진다는 뜻인데 흙과 회를 섞어서 봉분을 만들기 위해 다진다는 그런 뜻에서 나온 말입니다. 왜 회를 섞느냐 하면 산소에 나무뿌리가 들어가고 동물이 봉분에 구멍을 내고 하니까 산소를 보호하는 차원에서 좀 단단하게 해서 이런 것들이 들어가지 못하게 하는 것인데

이게 장례문화가 옛것이 사라져 가니 조상때 부터 전해내려오는 것을 보존하는 차원에서 보존회를 만들고 축제를 하는 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그러나 어디를 가나 봉분다질때 지방마다 노래가락이 다 있지만 보존회가 없이 체계적으로 하지 않지만 이런 곳들은 더 내려가면 아마 노래 가락이 사라지겠지만 우리나라에서 (물론 남한)이곳 강원횡성과 충북단양 두곳에서 보존하고 있는거 같습니다.

이곳 보존회는 대통령상까지 받았다고 합니다만 노래가락을 들어보니 다른 지방보다 선소리꾼의 가락이 그리 구성지지않고 우렁차지도 않았습니다. 선소리꾼이란 먼저 선창을 한다는 말인데 사실 세상살이 한이 다 여기에 담겨있습니다. 그럼 선창하면 나머지는 다 후렴을 하는데 단순한 후렴입니다.

행사를 찍었지만 회다지는 올리지 않습니다. 물론 직접 산소에서 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그리 썩 기분좋은 장면은 아닐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대신 행렬은 조형물로 만들걸찍어 대신합니다.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성보  (0) 2012.06.03
통영 동피랑벽화마을  (0) 2012.05.02
횡성 회다지 축제  (0) 2012.04.15
카메라의 디지털 필터로 찍은 사진  (0) 2012.04.03
정선군 고한리 만항재를 지나며  (0) 2012.03.28
부산기장군장안읍오리 대룡마을  (0) 2012.03.11


원래의 꽃-우리집 베란다에 핀 철쭉입니다.

붉은빛만 뽑아냈더니 이런 사진

자줏빛만 뽑았더니 이런사진

녹색만 뽑았더니 이런 사진

영월할미꽃 찍으러 간다고 가는길에 일기예보에는 없는 눈이 내려 한동안 헤맸다. 사실 영월을 갈려면 정선을 지나야 하는데 영월은 눈이 오지 않는다하더라도 정선은 눈이 오면 준비는 했어야 하는데 아무런 준비없이 가다가 눈때문에 꼼짝 못하고 제설작업을 해달라고 전화한 후에 3,40분후에 다행히 눈을 치워 버스가 지나갈 수 있었다.

그래서 뜻하지 않게 3월말에 설경을 다 찍어봤다. 눈이나 비가 오면 꽃접사사진은 아무래도 꽃잎이 먼지와 흙에 더럽혀져 깨끗하지 못하다. 토종할미꽃은 털이 적고 꽃이 좀작고 색깔이 예쁜데 동강할미꽃은 보라색에 가깝다.




















10일 토요일 오전에 통도사 매화는 아직 때가 일러서 별로 못찍고(아마 다음주말이나 그다음주가 좋을듯)점심식사후 대룡마을로 오니 예보에 없던 비가 부슬슬 내리기 시작해 난감했습니다. 맨머리로 간터에 비를 맞으니우산 쓰신 어떤 세상에서 가장 착한 분이 우산을 양보 해줘서 몇장의 사진이라도 찍을수 있었습니다. 고맙습니다.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선군 고한리 만항재를 지나며  (0) 2012.03.28
부산기장군장안읍오리 대룡마을  (0) 2012.03.11
울산 강양항 새벽  (0) 2012.01.08
제천에서 평창으로  (0) 2012.01.04
평창 휘닉스 파크에서  (0) 2012.01.04
대곡수목원2  (0) 2011.09.30

제천 인당교차로

차량이 정체되지 않고 스무드하게 네거리를 지날수 있다. 전에는 이런걸 로터리라 불렀다.

그냥 시골 정취(안개에 쌓여)

강을 지날수있는 소중한 다리

평창으로 가는길에 굴뚝에서 나오는 연기

-옛날이 좋았다고 플라스틱 연통이지만 그래도 연기가 나니


몇십년전만해도 공장굴뚝에서 나는 시커먼 연기를 산업화의 상징으로 여겨 연기나는 공장이 많이 생기기를 바랐는데 이제는 그런 공장은 필요없는 세상이 되어 이처럼 흰연기 나오는 공장도 별로 탐탁치 않게 여기는데............

농사비가 안나와 수확을 포기한 배추밭

- 올해는 배추가 좀 비쌀듯 했는데(이런일은 없어지는 세상이 왔으면 싶다.)

겹겹이 쌓여진 산들


한반도 지형 때문에 이곳은 면이름이 한반도면으로 바뀌었지만 이름 바꾼후에 소득이 좀 있었는지 알수없다.

한반도 지형을 찾는 사람들

이게 한반도 지형인데- 제주도나 울릉도는 하나 만들어 줄만도 한데


지형을 옆쪽에서 바라본 모양

지나는 길가의 고목나무- 대개 한포기 뿐인데 사이좋게 두포기가 서로 건너편에 서있다.

영주 풍기읍의 희방사

영주 희방사위쪽 희방폭포- 일부 물이 흐르긴 하지만 추위로 얼어붙었다.

얼음사이로 비친 맑은 물 -끓인물은 부옇지만 찬물은 맑다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산기장군장안읍오리 대룡마을  (0) 2012.03.11
울산 강양항 새벽  (0) 2012.01.08
제천에서 평창으로  (0) 2012.01.04
평창 휘닉스 파크에서  (0) 2012.01.04
대곡수목원2  (0) 2011.09.30
샹하이의 낮과 밤  (0) 2011.09.20













'느낌이있는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울산 강양항 새벽  (0) 2012.01.08
제천에서 평창으로  (0) 2012.01.04
평창 휘닉스 파크에서  (0) 2012.01.04
대곡수목원2  (0) 2011.09.30
샹하이의 낮과 밤  (0) 2011.09.20
샹하이 M50예술거리  (0) 2011.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