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경환 작사, 이재호 작곡, 백년설 노래로 태평레코드에서 1940년 2월 신보로 음반이 발매되었다. 1930년대 후반 일본에서 유행한 도추모노() 스타일의 영향을 받아 낭만적 분위기가 가미된 流浪을 묘사했고, 전주에서는 일본 대중가요 「쓰마코이도추()」(1937년 발표)와 유사한 부분이 보이기도 한다.

「번지 없는 주막」, 「대지의 항구」와 함께 백년설의 3대 대표작으로 꼽히고 있으며, 그의 고향인 경상북도 성주군에 건립된 노래비에도 「나그네 설움」 가사가 새겨져 있다.

1930년대 후반에 새로운 유행 사조로 등장한 이른바 ‘장조 트로트’의 대표작으로 꼽히며, 광복 이전 대중가요 중 음반 판매량이 가장 많은 곡으로 알려져 있다. 식민 지배를 받고 있는 민족의 상황을 나그네에 비유하여 피압박민족의 설움을 표현한 작품으로 평가되기도 한다.

 

가사는 다음과 같다.

오늘도 걷는다마는 정처 없는 이 발길/지나온 자국마다 눈물 고였다/선창가 고동소리 옛 님이 그리워도/나그네 흐를 길은 한이 없어라

타관 땅 밟아서 돈 지 십 년 넘어 반평생/사나이 가슴속엔 한이 서린다/황혼이 찾아들면 고향도 그리워져/눈물로 꿈을 불러 찾아도 보네

낯익은 거리다마는 이국보다 차워라/가야 할 지평선엔 태양도 없어/새벽별 찬 서리가 뼛골에 스미는데/어데로 흘러가랴 흘러갈쏘냐

이 노래를 대만의 여가수 까오셩메이(高勝美)가 불렀다.

 


 

風凄凄意綿綿 (나그네 설움)-중국어버전

펑치치이미옌미옌(처량함이 끝이 없네)

 

 

1.還記得那年離別時/ 아직도 그 해 이별할 때를 기억하고 있어

하이지더 나니엔 리비에 스

-------------------------

忍住我滿眶淚珠/ 그득한 눈물방울을 꾹 참지만

런주 워 만 쾅레이 주

------------------------

雨濛濛冷風凄凄/ 비는 부슬부슬 찬 바람 불어 쓸쓸하고

위멍멍 렁펑치

 -------------------------

顯得更凄迷/더욱 슬픔이 드러나

시엔더 껑치미

-------------------------

山盟海誓濃情蜜意/굳은 맹세 진하고 달콤했던 정을

샨멍 하이스 농칭 미이

-------------------------

爲何你都已忘記/어찌해 당신은 벌써 다 잊었나요

웨이허니 도우 이 왕지

-------------------------

留給我創痛回憶/게 상처의 아픈 추억을 남겨주니

류게이워 추왕통 훼이 이

-------------------------

平添我孤寂/공연히 쓸쓸하고 외로워

핑 티엔 워 구지

 

 

2.還記得往日甛如蜜/아직도 지난 날이 꿀처럼 달콤했음을 기억하고 있어

하이지 더 왕르 티엔루미

-------------------------

如今我痛失無依/이제는 그립고 의지할곳 없지만

루진 워 통스 우이

-------------------------

你說過此情不移/당신은 이 정만은 변함없을거라 말했어

니 수어궈 츠칭 부이

-------------------------

難道你忘記/설마 당신이 잊을 수가 있었는지

난다오 니왕지

-------------------------

雖然你是忘情負義/비록 정을 잊고 의리를 저버렸어도

수웨이란 니스 왕칭 푸이

-------------------------

我仍然永遠愛你/나는 변함없이 영원히 당신을 사랑해요

워 렁란 용위엔 아이 니

-------------------------

整日里我所想念/종일토록 생각나는 사람은

정르리 워수오 샹니엔

-------------------------

還是你一個你/그래도 당신 한 사람 밖에

하이스니 이거니

カスマプゲ - 이성애 (元唱 :八代亞紀)

夜霧よ今夜も有り難う - 唄 : 石原裕次郞








小白船 - 朝鲜童谣

사실 노래이름이 "반달"인데 가사에 반달이란 말이 들어있지 않아 대부분 노래말 앞부분인
"푸른하늘 은하수"로 알고 있어, 알기 쉽도록 제목을 "푸른 하늘 은하수"로 하였습니다.
노랫말을 보면 그렇다고 은하수를 노래한것은 아닙니다. 
차라리 가사에 있는"쪽배"라고 제목을 붙였으면 제목 기억하기가 쉬웠을 텐데 말입니다.
이노래는 일본의 침략으로 우리민족이 다른나라로 뿔뿔이 흩어질때 만주지방으로 간
우리민족들이 거기서 중국말로 부르게 되어 마치 만주지방 민요비슷하게 내려온다고
합니다. 노래도 그 많은 인구중에서 선발되어 노래를 부르니 들으시면 알겠지만 무척
아름답게 노래하고 있음을 알수 있습니다.-잠자리-

울고넘는 박달재 - 일본어


淚のパクダル峠 - 中村 (原唱 : 朴載弘)
作曲 : 김교성 作詞 : 반야월

チョンドンサンのパクダル峠を 泣き泣き越えゆ

愛しい娘は ひどそにぬられて

戀にやつれた 面影抱きしめ

よべばこだまも 悲しさ浮きてくる


청둔산 박달재를 울고 넘는 우리 님아
물항라 저고리가 궂은비에 젖는구려
왕거미 집을 짖는 고개마다 굽이마다
울었소 소리 쳤소 이 가슴이 터지도록


淚のパクダル峠を 捨て去るあの人
戾る指きり くれてわ だめなの

こんなきもちの お土産もたせ

淚ふいてる 別れの娘は

가사는 노래를 듯고 書取 했습니다 혹시 잘 못 들어
틀린 곳이 있슬런지 모르오니 양해 하시기 바랍니다.


가나시이 사케 - 미조라 히바리

히또리사께바데 노무사께와 와까레 나미다노 아지가스루
ひとり酒場で 飮む 酒は 別れ 淚の 味がする
홀로 술집에서 마시는 술은 이별의 눈물의 맛이있어

논데스테다이 오모카게가 노메바 구라스니 마따 우카부
飮んで 棄てたい 面影が 飮めば グラスに また 浮かぶ
마셔서 지워버리고 싶은 그 모습이 마시면 술잔에 다시 떠있네

<대사>
아아! 헤어진 뒤에 남아있는 마음의 슬픔은....미련인가!
그 사람의 모습, 쓸쓸함을 잊어 버리려고 마시는 술은.. 오늘밤도...
나를 슬프게 만드는구나!
술아! 어찌하여 어찌하면 그사람을 잊어야만 한단말인가!

잊어야만 한단말인가!...


사케요 고꼬로가 아루나라바 무네노 나야미오 게시떼구레
酒よこころが あるならば 胸の 惱みを 消してくれ
술아! 너에게도 마음이란게 있다면 내가슴의 쓰라림은 없애주렴

요에바 가나시구 나루사케오 논데 나쿠노모 고이노 다메
醉えば 悲しく なる 酒を 飮んで 泣くのも 戀のため
취하면 슬퍼지는 술을 마시며 울고있는 것도 사랑 때문에

히또리 뽓지가 스끼다요또잇다 고꼬로노 우라데 나꾸
一人ぼっちが  好きだよと 言った 心の  裏で 泣く
오직 한사람뿐 좋다고 말했던 마음의 속으로 운다.

스끼데 소에나이 히또노요오 나이떼 우란데 요가 후께루
好きで 添えない  人の 世を 泣いて 怨んで  夜が 更ける
좋아지지 않는 이세상을 울면서 원망하며 밤이 깊어간다.

원본 : 悲しい 酒-美空ひばり


茉莉花(멀리화 /쟈스민)


* 원 곡 : 중국민요

* 노 래 : 鳳飛飛(봉비비)


好一朵美麗的 茉莉花

하오이뚸 메이리디멀 리 화

한 송이 아름다운 쟈스민.

好一朵美麗的 茉莉花

하오이뚸 메이리디 멀리화

한 송이 아름다운 쟈스민.

芬芳美麗 滿枝椏

펀팡 메이리 만 쥐 야

그 향기 가지마다 가득하구나.

又香 又白 人人誇

요우썅요우바이 런런콰

그 향기 하얀색 사람마다 칭찬하니

讓我來將 你摘下

랑워 라이쟝 니짜이쌰

너를 한 송이 꺾어다가

送給 別人家

쑹게이 비에런쨔

친구에게 보내고 싶구나.

茉莉花 茉莉花

멀 리 화,멀 리 화.

쟈스민아, 쟈스민아! (모~모)

鳳飛飛 (1953~ 대만)

http://blog.naver.com/wjd2415/80129957969



一,
夢じゃないのね このままずっと...... 꿈이 아난가봐요. 이대로 죽어도
あなたと道連れ 離れはしない ........ .당신과 같이 가는 길. 헤여지지 않을거예요.
やっとめぐり逢えた このだから.....어렵사리만난 이 사랑이니까요.
一生一度の 思いをこめて............. .....일생에 한번이란 생각을 하고
夜空の星にそっと 祈るの... .............밤하늘의 별에게 살며시 비는
ふたりの絆 .......................... .........두사람의 인연.

남자라는 이유로 / 아이코






みんな 笑って 生きていながら
minna wratte ikiteinagara
누구나 웃으면서 살아가면서

話せない 隱し事が
hanasenai kakushikotoga
말 못할 사연이 있네

俺も いろんな 悲しみ 秘めて
oremo ironna kanashimi himete
나 역시 그런 저런 슬픔 감추고

君の前に 立っている
kimino maeni tatteiru
그대 앞에 서 있네


いつかは 胸開き
itsukawa munehiraki
언젠가는 가슴을 열고

わめいて わめいて泣く 時が
wameite wameite nakutokiga
소리내어 소리내어 울어 볼 날이

男なので 伏せといた
otokonanode fusetoita
남자라는 이유로 묻어 두고 지낸

その日が 長すぎる
sonhiga nagasugiru
그 세월이 너무 길었어

◇◇
누구나 웃으면서 세상을 살면서도
말못할 사연 숨기고 살아도
나 역시 그런저런 슬픔을 간직하고
당신 앞에 멍하니 서있네

언제 한번 가슴을 열고 소리내어
소리내어 울어볼날이
남자라는 이유로 묻어두고 지낸
그 세월이 너무 길었소



◇◇◇
初戀のように 愛しながら
hatsukoinoyouni aishinagara
첫사랑처럼 사랑하면서

辛い別れ 隱してるわ
tsuraiwakare kakushiteruwa
쓰라린 이별 숨기고 있네

君も いろんな 傷があるけど
kimimo ironna kijuga arukedo
당신도 그런 저런 상처가 있겠지만

俺の前で 微笑む
oreno maede hohoemu
내 앞에서 미소를 짓네


いつかは 胸開き
itsukawa munehiraki
언젠가는 가슴을 열고

わめいて わめいて泣く 時が
wameite wameite nakutokiga
소리내어 소리내어 울어 볼 날이

男なので 伏せといた
otokonanode fusetoita
남자라는 이유로 묻어 두고 지낸

その日が 長すぎる
sonohiga nagasugiru
그 세월이 너무 길었어

기모노입은 차림새는 블로그 안 올릴려 했는데

앞가수 오대하자양 노래 좀 멋있게 부르네요.




(费玉清)唱出你的热情 伸出你双手

     让我拥抱着你的梦 让我拥有你真心的面孔

     让我们的笑容 充满着青春的骄傲

     为明天献出虔诚的祈祷

(齐 豫)轻轻敲醒沉睡的心灵 慢慢张开你的眼睛

(郑 怡)看那忙碌的世界是否依然孤独地转个不停

(江 蕙)日出唤醒清晨 大地光彩重生

(杨 林)让和风拂出的音响 谱成生命的乐章

(合 唱)唱出你的热情 伸出你双手

     让我拥抱着你的梦 让我拥有你真心的面孔

     让我们的笑容 充满着青春的骄傲

     让我们期待明天会更好

(苏 芮)唱出你的热情 伸出你双手

     让我拥抱着你的梦 让我拥有你真心的面孔

     让我们的笑容 充满着青春的骄傲

     让我们期待明天会更好(齐秦和声)

(余 天)唱出你的热情 伸出你双手

     让我拥抱着你的梦 让我拥有你真心的面孔

     让我们的笑容 充满着青春的骄傲

     让我们期待明天会更好(苏芮和声)

(合 唱)唱出你的热情 伸出你双手

     让我拥抱着你的梦 让我拥有你真心的面孔

     让我们的笑容 充满着青春的骄傲

     让我们期待明天会更好



1: qīng qīng qiāo xǐng chén shuì de xīn líng màn màn zhāng kāi nǐdeyǎn jīng

2: kàn nà máng liu de shì jiè shì fǒu yī rán gū dú de zhuan bù tíng

1: chūn fēng bù jiě fēng qíng  chuī dòng shao nián de xīn

2ràng zuó rì liǎn shàng de lèi hén  suí jì yì fēng gān liao

1: tái tóu xún zhǎo tiān kōng de chì bǎng hòu niǎo chū xiàn tā de yǐng ji

2: dài lái yuǎn chù de jī huāng wú qíng de zhàn huǒ yī rán cún zài dexiāo xī

1: yù shān bái xuě piāo líng  rán shāo shao nián de xīn

2: shǐ zhēn qíng róng huà chéng yīn fú  qīng sù yáo yuǎn de zhù fú

1: chàng chū nǐ de rè qíng  shēn chū nǐ shuāng shǒu

  ràng wǒ yōng bào zhù nǐ de mèng ràng wǒ yōngyǒu nǐzhēn xīn de miàn kǒng

2: ràng wǒ men de xiào róng  chōng mǎn zhe qīng chūn de jiāo ào

  wèi míng tiān xiàn chū qián chéng de qí dǎo

1: shuí néng bù gù zì jǐ de jiā yuán  pāo kāi jì yì zhōng de tóng nián

2: shuí néng rěn xīn kàn tā zuó rì de yōuchóu  dài zǒu wǒ men dexiào róng

1: qīng chūn bù jiě hóng chén  yān zhī zhān rǎn le huī

2: ràng jǐu wéi bù jiàn de lèi shuǐ  zī rùn le nǐ de miàn róng

1: chàng chū nǐ de rè qíng shēn chū nǐ shuāng shǒu

ràng wǒ yōng bào zhe nǐ de mèng  ràng wǒ yōng yǒu nǐzhēn xīn de miàn kǒng

ràng wǒ men de xiào róng  chōng mǎn zhe qīng chūn de jiāo ào

wèi míng tiān xiàn chū qián chéng de qí dǎo

1: qīng qīng qiāo xǐng chén shuì dexīn líng màn màn zhāng kāi nǐde yǎnjīng

2: kàn nà máng l] de shì jiè shì fǒu yī rán gū dú de zhuan gè bù tíng

1: rì chū huàn xǐng qīng chén  dà dì guāng cǎi chung shēng

2: ràng hé fēng fú chū de yīn xiǎng  pǔ chéng shēng mìng de yuè zhāng

1,2: chàng chū nǐ de rè qíng  shēn chū nǐ shuāng shǒu

ràng wǒ yōng bào zhe nǐ de mèng ràng wǒ yōngyǒu nǐ zhēn xīn de miàn kǒng

      ràng wǒ men de xiào róng  chōng mǎn zhe qīng chūn de jiāo ào

      ràng wǒ men qī dài míng tiān huì gèng hǎo

1: chàng chū nǐ de rè qíng  shēn chū nǐ shuāng shǒu

ràng wǒ yōng bào zhe nǐ de mèng  ràng wǒ yōng yǒu nǐzhēn xīnde miàn kǒng

ràng wǒ men de xiào róng  chōng mǎn zhe qīng chūn de jiāo ào

ràng wǒ men qī dài míng tiān huì gèng hǎo qí qín hé shēng

2: chàng chū nǐ de rè qíng  shēn chū nǐ shuāng shǒu

  ràng wǒ yōng bào zhe nǐ de mèng ràng wǒ yōng yǒu nǐ zhēnxīnde miàn kǒng

      ràng wǒ men de xiào róng  chōng mǎn zhe qīng chūn de jiāo ào

      ràng wǒ men qī dài míng tiān huì gèng hǎo sū ruì hé shēng

1,2: chàng chū nǐ de rè qíng  shēn chū nǐ shuāng shǒu

 ràng wǒ yōng bào zhe nǐ de mèng ràng wǒ yōng yǒu nǐzhēn xīn demiàn kǒng

 ràng wǒ men de xiào róng  chōng mǎn zhe qīng chūn de jiāo ào

 ràng wǒ men qī dài míng tiān huì gèng hǎo









小白船  - 朝鲜童谣
黑鴨子演唱組 - 小白船

반달 (윤극영 시, 곡)

푸른 하늘 은하수 하얀 쪽배엔

계수나무 한나무 토끼 한마리

돛대도 아니 달고 삿대도 없이

가기도 잘도 간다, 서쪽 나라로

은하수를 건너서 구름 나라로

구름나라 지나선 어디로 가나

멀리서 반짝반짝 비치는 건

샛별 등대란다. 길을 찾아라




    ♪  雨 の 港
    作詞 たかたかし   作曲 遠藤 実    唄 大川 栄策 (1) 別れりゃ 他人のはずなのに  からだが あの人おぼえてる  お酒くち紅 港の酒場  雨の降る夜は 恋しくて  だめね女は ひとりじゃ眠れない
      (2)      やさしく抱かれた あの夜の  着物で今夜も 酒をつぐ  霧笛 ほつれ毛 東京なまり  わかれ演歌に 泣けてくる  酔えばつらいわ むかしにまたもどる     (3)     あれほど怨んだ人なのに  いいことばかりを かぞえてる  涙ため息 哀愁みなと  船でいく人 かえる人  明日は私に いい夢つれてこい 



別れりゃ 他人のはずなのに 헤어지면 타인임에도
  からだが あの人おぼえてる 그대에게 길들여진 몸
  お酒くち紅 港の酒場 술 립스틱 항구의 술집
  雨の降る夜は 恋しくて 비오는 밤이면 보고싶어서
  だめね女は ひとりじゃ眠れない 안돼요 여자는 혼자서는 잠들수 없어

やさしく抱かれた あの夜の 부드럽게 안아주던 그날밤의
  着物で今夜も 酒をつぐ 키모노차림으로 오늘밤도 술을 따러요
  霧笛 ほつれ毛 東京なまり 뱃고동 흐트러진 머리카락 동경발음
  わかれ演歌に 泣けてくる 이별의 노래에 눈물이나요
  酔えばつらいわ むかしにまたもどる 취하면 괴로워요 옛날로 또 되돌아 가요

あれほど怨んだ人なのに 그렇게도 원망스런 사람이지만
  いいことばかりを かぞえてる 좋은 추억만을 떠올려요
  涙ため息 哀愁みなと 눈물 한숨 애수의 항구
  船でいく人 かえる人 배편으로 오가는 사람들아
  明日は私に いい夢つれてこい 내일은 나에게 그님소식 가져와 다오

남자라는 이유로 / 아이코




    みんな 笑って 生きていながら
    minna wratte ikiteinagara
    누구나 웃으면서 살아가면서

    話せない 隱し事が
    hanasenai kakushikotoga
    말 못할 사연이 있네

    俺も いろんな 悲しみ 秘めて
    oremo ironna kanashimi himete
    나 역시 그런 저런 슬픔 감추고

    君の前に 立っている
    kimino maeni tatteiru
    그대 앞에 서 있네


    いつかは 胸開き
    itsukawa munehiraki
    언젠가는 가슴을 열고

    わめいて わめいて泣く 時が
    wameite wameite nakutokiga
    소리내어 소리내어 울어 볼 날이

    男なので 伏せといた
    otokonanode fusetoita
    남자라는 이유로 묻어 두고 지낸

    その日が 長すぎる
    sonhiga nagasugiru
    그 세월이 너무 길었어

    ◇◇
    누구나 웃으면서 세상을 살면서도
    말못할 사연 숨기고 살아도
    나 역시 그런저런 슬픔을 간직하고
    당신 앞에 멍하니 서있네

    언제 한번 가슴을 열고 소리내어
    소리내어 울어볼날이
    남자라는 이유로 묻어두고 지낸
    그 세월이 너무 길었소



    ◇◇◇
    初戀のように 愛しながら
    hatsukoinoyouni aishinagara
    첫사랑처럼 사랑하면서

    辛い別れ 隱してるわ
    tsuraiwakare kakushiteruwa
    쓰라린 이별 숨기고 있네

    君も いろんな 傷があるけど
    kimimo ironna kijuga arukedo
    당신도 그런 저런 상처가 있겠지만

    俺の前で 微笑む
    oreno maede hohoemu
    내 앞에서 미소를 짓네


    いつかは 胸開き
    itsukawa munehiraki
    언젠가는 가슴을 열고

    わめいて わめいて泣く 時が
    wameite wameite nakutokiga
    소리내어 소리내어 울어 볼 날이

    男なので 伏せといた
    otokonanode fusetoita
    남자라는 이유로 묻어 두고 지낸

    その日が 長すぎる
    sonohiga nagasugiru
    그 세월이 너무 길었어

俺は淋しいんだ 나는 쓸쓸해
作 詩 : 佐伯孝夫 作 曲 : 渡久地政信 歌 手 : フランコ 永井 후랑크 나가이

아카이히 아오이히 도모루마찌가도니 아노꼬오스테데 오레와유쿠
燈 靑い燈 ともる街角に あの娘を捨てて 俺はゆく
빨간 등불 파란 등불 켜져 있는 거리에 그녀를 버리고 나는 간다.
사요나라 사요나라 오레와사비시인다 아노꼬오와까레데 히또리다비에유쿠
さようなら さようなら 俺は淋しいんだ あの娘を別れて ひとり旅へゆく
안녕
안녕 나는 쓸쓸해. 그녀와 이별하고 혼자서 여행을 떠난다.

미가에루 아노마찌 호시모나이데이루 마부타모이쯔까아쯔구나루
見返る あの街 星も泣いている まぶたもいつか 熱くなる
뒤돌아보는 그 거리에 별도 울고 있구나 눈시울도 어느샌가 뜨거워졌네
사요나라 사요나라 오레와사비시인다 요가제니 가와이야 고에가기꼬에구루
さようなら さようなら 俺は淋しいんだ 夜風に可愛や 聲がきこえくる
안녕 안녕 나는 쓸쓸해 밤바람에 사랑스러운 소리가 들려오는구나

아노꼬노히또미모 와스레라레나이니 데가미오노꼬시 마따노다비
あの娘の瞳も 忘れられないに 手紙を殘し またの旅
그녀의 눈동자도 잊혀지지 않으려고 편지를 남겨 놓고 다시 또 여행
사요나라 사요나라 오레와 사비시인다 오도꼬노사다메사 히또리다비에 유쿠
さようなら さようなら 俺は淋しいんだ 男のさだめさ ひとり旅へゆく
안녕 안녕 나는 쓸쓸해 남자의 운명인가 혼자서 길을 떠난다.
가사번역:Tour Love님 홈페이지